신천지 칼럼

종말에 관한 올바른 인식

하늘지기 2014.03.27 12:24 조회 수 : 331

종말에 관한 올바른 인식

  

 

1. 성경에서 말하는 종말

성경에 기록된 종말은 신앙 세계가 부패하여 하나님께 심판 받아 끝나는 것을 말한다.

계시록 사건은 주 재림 때 곧 종교 말년에 일어나는 일로서 부패한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을 끝내고 새 하늘과 새 땅을 창조하는 것이다. 종말이라고 하면 기독교인들은 흔히 처처에 일어나는 기근과 지진, 갑작스런 기상 이변, 삼차 전쟁, 휴거 등을 떠올리며 불신자만 겪게 될 육신의 환난을 생각한다.

이는 마태복음 24장과 계시록에 근거한 추측이기는 하나 성경의 참 뜻과는 맞지 않다. 하나님께서 비유로 감추어 놓으신 예언을 문자 그대로 해석했으니 맞을 리가 없다. 종말은 예수께서 오신 초림 때도 있었다. 베드로가 예수께서 말세에 너희에게 나타내신 바 되었다고 했으니(벧전1:20) 그리스도께서 오신 초림 때가 종말이었음은 부인할 수 없다.

또한 사도 바울도 고린도에 있는 성도들에게 우리 조상들이 당한 일이 말세를 만난 우리에게 거울과 경계(고전10:11)로 기록되었다고 편지한 것을 보아도 당시 '우리'라고 한 그들이 종말을 맞았음을 인정해야 한다.  이와 같이 종말이 초림 때도 있었으나 지구촌이 끝났는가?

오히려 세상은 발전에 발전을 거듭하여 그때보다 훨씬 더 살기 좋은 곳이 되지 않았는가! 우리는 성경에서 말하는 종말이란 육적 세상이 끝나는 것이 아니라 영적인 신앙 세계가 부패하므로 심판 받아 끝나는 것임을 깨닫고 한 시대가 끝나면 새로운 시대가 열리는 것을 알아야 한다.

전도서 1장 4절에도 한 세대는 가고 한 세대는 오되 땅은 영원히 있다고 하지 않았는가! 

 

 

2. 초림 때의 종말

초림 때는 모세로부터 시작된 유대교가 종말을 맞았다. 예수께서 율법과 선지자가 세례 요한 때까지라고 말씀하셨으니 모세 율법으로 행하던 신앙 세계가 그 끝을 본 것이다. 유대교에 종말이 있게 된 원인은 선민 이스라엘의 배도와 멸망 때문이다.

그 원인을 자세히 말하면 첫째, 이스라엘 백성이 하나님의 언약이 기록된 구약을 상고하고 있었으나 말씀의 참뜻에서 떠나 부패하였기 때문이요 둘째, 이로 인해 사단의 목자 서기관과 바리새인에게 영적으로 멸망 받았기 때문이다.

유대교가 끝난 후 예수님을 영접하는 자가 새로운 선민이 되었다. 아울러 새로운 신앙 세계가 열렸으니 영적 이스라엘 곧 오늘날 기독교 세계이다.  

 

 

3. 재림 때의 종말

재림 때는 기독교 세계가 종말을 맞는다. 예수께서 다시 오신다고 하여 자연계의 이 세상이 끝나지는 않는다.

다만 초림 때와 달리 성도와 불신자를 가리지 않고 모든 사람이 자기 행위에 따라 하나님께 최후 심판을 받아 천국과 지옥으로 갈라진다(계20:11∼14). 기독교가 종말을 맞게 되는 까닭은 선민 그리스도인의 배도와 멸망 때문이다.

이를 다시 말하면 첫째, 그리스도인들이 예수께서 새 언약으로 주신 신약을 믿는다고는 하고 있으나 그 뜻과는 멀리 떠나 있기 때문이요 둘째, 그 결과 하나님께서 에스겔 38장과 계시록 9장에 예언하신 악의 무리를 무저갱에서 나오게 하여 기독교 세계를 멸망시키기 때문이다. 멸망자가 나타나면 온 세계에 시험이 시작(계3:10)되어 만국이 미혹을 받게 되며(계18:23) 기독교는 영적인 밤을 맞는다.

창세기 37장 9절에 선민 이스라엘(야곱) 가족을 해와 달과 별이라 하였으므로 기독교인 또한 해와 달과 별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기독교 온 세계가 영적으로 멸망을 받아 진리의 빛을 발하지 못하니 마치 해와 달과 별이 어두워지고 떨어져 밤을 맞게 된 것과 같다(마24:29, 계6:12∼13). 그 밤(마24:29∼31)에 예수께서는 빛으로 오신다.

그러나 성경에는 재림 때 신앙인들이 다시 오시는 주님을 알아보지 못하고 핍박한다고 한다(눅17:24∼25). 이는 기독교인의 영이 이미 어두워졌기 때문이다. 재림 주를 대적하는 장본인은 무지한 목자들이며 불신자나 평신도가 아니다. 목자들 자신도 성경을 깨닫지 못하면서 자기 교인들을 선동하여 구원의 일을 방해하는 것이다. 즉 계시록이 이루어지는 때인 오늘날 영적으로 구약과 초림 시대와 같다(계11: 8). 하나님께서 역사하신 육천 년 세월을 돌아 보라. 어느 시대에 영적 지도자들이 하나님께서 보내신 자들을 영접한 일이 있는가!

오늘날 기독교인들도 특별히 거짓 목자들을 주의해야 한다. 예수께서 주의하라고 경고하신 시험과 미혹(마24:4∼5, 10)을 주는 자가 자기 교회 목자일 수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예수께서는 어둠인 멸망자들을 진리로 싸워 이기시고 마귀가 주관하는 음부의 세상을 끝내신 후 빛의 세계, 영적 새 이스라엘을 창조하신다. 이 세계는 하나님께서 영원히 함께 하시기에 결코 이전 세계와 같이 배도하고 멸망 받아 없어지지 않는다. 

재림 때는 기독교의 종말인 동시에 추수 때(마13:39, 계14:)이기에 목자와 성도가 높고 낮음이 없이 하나님 앞에서 똑같은 위치에 놓이게 된다. 이는 복음의 씨를 뿌리던 목자의 사명이 끝났기 때문이요 오직 말씀을 믿고 따르는 자만이 알곡 신앙인(렘23:28)으로 인정 받아 영적 새 이스라엘에 추수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마지막 때까지 자기들만 거룩한 정통이라 하고 다른 사람은 이단이라고 하는 자(눅18:9∼14, 사65:5∼6, 사66:17, 사5:20∼23)는 참이단이요 미혹자들임을 알 수 있다.

이들은 이미 종말을 맞고도 자신들만 정통이라고 주장하면서 예수님을 이단이라고 정죄한 서기관과 바리새인들과 같은 자들이다.

 

하나님 말씀은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요 참빛이다. 그러나 오늘날 신학교, 교회, 목자, 성도, 신학생들에게 말씀이 있는가!이 사실은 기독교가 말씀의 빛이 없는 밤이요 종말을 맞은 것을 알리는 경종이 아닌가? 오늘날 기독교는 계시록 7장에 약속된 대로 영적 새 이스라엘로 거듭나야 한다.

 

[고전15:16~20]

만일 죽은 자가 다시 사는 것이 없으면 그리스도도 다시 사신 것이 없었을 터이요 
그리스도께서 다시 사신 것이 없으면 너희의 믿음도 헛되고 너희가 여전히 죄 가운데 있을 것이요 
또한 그리스도 안에서 잠자는 자도 망하였으리니 
만일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의 바라는 것이 다만 이생 뿐이면 모든 사람 가운데 우리가 더욱 불쌍한 자리라 
그러나 이제 그리스도께서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아 잠자는 자들의 첫 열매가 되셨도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 [신천지 컬럼] CBS는 누구를 위하여 종을 울리나 하늘지기 2015.05.29 36
54 이스라엘과 말씀 하늘지기 2015.01.02 197
53 소경과 구덩이 하늘지기 2015.01.02 285
52 기독교의 종말과 소성받아야 할 만국과 만국을 소성할 약재료 하늘지기 2015.01.02 434
51 요한계시록 전장 핵심 요약 하늘지기 2014.09.30 413
50 말세에 약속한 목자와 성전 하늘지기 2014.09.30 400
49 비유와 실상의 중요성 하늘지기 2014.07.12 448
48 신약 신앙점검문제 하늘지기 2014.06.17 287
47 새 예루살렘, 새 일, 새 노래 하늘지기 2014.06.17 402
46 "정통과 이단과 사이비" 하늘지기 2014.03.27 415
45 단지파 사건에 대하여 (1998년) file 하늘지기 2014.03.27 566
44 말세에 나타난 기호에 관한 실상 하늘지기 2014.03.27 379
43 지위와 처소를 떠나 당을 짓는 자 하늘지기 2014.03.27 401
» 종말에 관한 올바른 인식 하늘지기 2014.03.27 331
41 언약의 중심 인물로 부름 받았던 사람들 - '모세 편' 하늘지기 2013.09.11 714
40 언약의 중심 인물로 부름 받았던 사람들 - '노아 편' 하늘지기 2013.08.19 291
39 언약의 중심 인물로 부름 받았던 사람들 「아담 편」 하늘지기 2013.07.25 561
38 초림 예수님 때에도 말세였다 하늘지기 2013.07.02 503
37 누가복음 22장: 새언약 하늘지기 2013.06.20 530
36 성경에 약속한 새 하늘 새 땅은 어떤 곳인가? 하늘지기 2013.06.20 855

LINK

INFORMATION

CONTACT US

designersol.co.kr

Copyright 2014~ designersol.co.kr. All rights reserved.